제주도맛집 | 서귀포 7천원짜리 맛집 '푸짐한 밥상'

여행, 익숙함과 편리함을 버리고 짊어질 수 있을만큼만 소유하고 미지의 세계로 나를 떠미는 것.

서귀포시는 주상절리, 외돌개, 쇠소깍, 친지연폭포, 여미지식물원등 유명한 관광명소가 밀집한 지역으로 관광객도 많고 호텔, 음식점도 많은 곳입니다. 어느 곳이나 관광지 근처 식당은 다른 곳보다 조금 가격이 비싼 편인데요, 단돈 7,000원에 고등어조림과 돔베고기를 한 상 푸짐하게 먹을 수 있는 착한 밥집 ‘푸짐한 밥상’을 알려드리겠습니다.

 

푸짐한 밥상은 서귀포시청 제1청사 근처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어딜 가나 시청근처에는 푸짐하고 저렴하면 맛있는 식당이 있으니 맛집을 찾을 때는 근처 시청부터 찾아보세요.

 

 

 

 

 

 

푸짐한 밥상의 가장 인기메뉴는 ‘낭푼쌈밥’으로 메뉴 안에 돔베고기와 고등어조림이 함께 포함된 메뉴입니다.

 

 

 

 

 

 

한가한 시간대에 방문했더니 바로 바로 준비해 금방 한 상 차려졌네요. 가운데 작은 도마 올려진 돼지고기 수육이 돔베고기입니다. 돔베=도마라는 제주도 방언으로 도마 위에 올려진 돼지고기 수육을 말합니다. 그리고 그 옆에 빨갛게 양념된 고등어 조림도 있습니다. 그밖에 누구나 좋아하는 계란찜이 큼직한 뚝배기에서 보글보글 끓고 있고 도토리무침, 나물, 김치, 된장이 나왔습니다.

 

 

 

 

 

 

얇게 동일한 두께로 써는 수육과 달리 제주의 돔베고기는 두껍고 막 썰어 투박한 모습과 식감이 특징입니다.

 

 

 

 

 

 

돼지고기와 궁합이 잘 맞는 새우젓을 조금 올려 상추에 싸먹으면서 다음엔 뭘 먹어줄까 눈동자를 바쁘게 돌려봅니다.

 

 

 

 

 

 

저는 돔베고기를 참 맛있게 먹었는데 와이프는 이 고등어조림을 맛있다고 하네요. 칼칼하면서 달달한 맛이 고등어도 맛있고 함께 조린 무도 맛있다면 밥 한 공기를 양념에 슥슥 비벼 다 먹었답니다.

 

 

 

 

 

 

밥은 공기 밥에 나오는 것이 아니라 비벼먹을 수 있게 큰 그릇에 담아 주시는데요.

 

 

 

 

 

 

두부를 으깨 넣어 짜지 않은 된장에 밥을 비벼 먹어도 맛있고 고기와 함께 쌈을 싸먹어도 맛있답니다.

 

 

 

 

 

고기만 먹지 말고 채소도 먹으라며 와이프가 나물을 얹어 배추 쌈을 싸서 주었는데요. 짜지 않은 된장이 구수하고 제법 맛이 있네요.

 

 

 

 

 

 

2인분치고는 큼직한 뚝배기에 나온 달걀찜인데요. 부드럽고 담백한 일반적인 달걀찜의 맛입니다. 계란을 워낙 좋아하는 제가 싹싹 긁어 먹어 치웠습니다. ^^*

 

 

 

 

 

 

그리고 짭조름하게 양념한 도토리묵!! 이런 반찬은 나이 드신 분들이 좋아하시는데 나중에 부모님하고 제주에 온다면 꼭 다시 찾고 싶은 식당입니다.

 

 

 

 

 

 

식사를 마치고 나면 제주 전통 디저트 ‘쉰다리’를 주시는데요, 새콤 달콤한 막걸리 맛이에요. 식혜나 수정과와 비슷한 음식인데, 이게 맛이 아주 독특하고 맛있어요. 요구르트 같기도 하고 막걸리 같기도 하고 그렇네요. 제주 사람들은 후식으로 이런 것을 먹는구나~ 경험 삼아 먹어 볼만합니다. 새콤달콤 떨떠름하니 맛있습니다.

 

 

 

 

 

 

디저트라고 표현했지만 술에 약한 분들은 취해서 음주단속에 걸릴 수도 있다니 조금씩 맛만 보세요.

 

이 가게는 먹고 나면 가게 이름이 왜 ‘푸짐한 밥상’인지 알 수 있을 만큼 양도 푸짐~ 종류도 푸짐했는데요. 관광객이라면 매끼 비싼 식사값이 부담이 될 텐데, 그럴 때 찾으면 좋은 맛 좋고 가격 좋은 ‘푸짐한 밥상’이었습니다.

 

+ 영업시간 : 09시~22시 (매주 일요일 휴무)

 

 

21편 계속 ...

 

 

 

 

 

 

<찾아가는길>

 

 

이미지 맵

언젠간날고말거야

언젠간날고말거야™의 여행블로그. 국내여행기, 해외여행기, 영화리뷰 등을 다룹니다.

    ✔ '국내여행/제주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8개 있습니다.

      • 음식 정갈해 보이네요. 휴가철에 저가격에 저런 밥상 찾기 힘들던데, 좋은 곳 찾으셨네요. ^^
        쉰다리가 막걸리군요. 쉰다리식초가 참 좋다는 소리는 들었는데...
        좋은 정보 잘 보고가요.

      • 음식도 깨끗하고 주인장도 친절해서 기분이 좋았답니다.
        쉰다리는 가끔 횟집에서 먹어보는 경우도 있는데, 역시 제주 것이 훨씬 맛있네요 ^^*

      • 제주도에 1인분 7천원짜리 이런 밥상이 가능한 건가요? 식당 이름대로 정말 푸짐하네요.
        진짜 가까운 곳이라면 지금 달려가고 싶을 정도예요.
        돔베, 쉰다리... 이름들이 너무나 정감있고 좋아요. ^^*

      • 이름이 '푸짐한'인데 푸짐하지 않으면 손님 다 끊기겠죠. ㅎㅎㅎ
        저도 이름을 한국식으로 짓는거 정말 좋아합니다.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