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첩요리가 맛있었던 하동 '전라도식당' | 하동맛집

여행, 익숙함과 편리함을 버리고 짊어질 수 있을만큼만 소유하고 미지의 세계로 나를 떠미는 것.

섬진강을 중심으로 강 건너 서쪽은 광양이고 동쪽에 위치한 곳이 하동인데요, 도시의 서쪽이 모두 섬진강주변이라 하동을 대표하는 요리도 섬진강에서 채취한 조개인 ‘재첩’에 관련된 것들이 많습니다. 재첩은 손톱보다 작은 강에서 사는 조개인데요, 우리나라에서 섬진강에서 가장 많이 서식하고 있어요. 이번엔 하동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제첩음식을 먹으러 가보겠습니다.

 

하동에선 많은 식당들이 재첩요리를 취급하고 있는데요, 제가 찾은 곳은 쌍계사 입구근처 ‘전라도식당’입니다. 참고로 쌍계사 가려면 주차를 이곳에 하고 걸어가시면 편리합니다.

 

 

 

 

 

 

전라도식당은 쌍계사라는 유명 사찰 근처에 위치해 있어 전국에서 모여드는 관광객의 입맛을 맞추려고 메뉴가 꽤 다양한데요, 저는 하동 대표 특산물인 재첩으로 만든 요리를 먹어보기로 하고 재첩수제비와 재첩회덮밥을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각 1만원으로 동일하네요.

 

 

 

 

 

 

음식을 기다리며 테이블 왼쪽을 보니 사진 2장이 눈에 들어오네요. KBS예능 ‘1박2일’에서 엄태웅씨가 식사하고 간 곳 이라네요. 그때 폭포특집으로 했던 걸 기억합니다. 쌍계사 위로 있는 불일폭포를 다녀갔지요. 엄포스(엄태웅)는 평소 좋아했던 연예인이라 왠지 음식도 맛있을 것 같은 기대감이 드네요.

 

 

 

 

 

 

주문한 요리가 한 상 깔끔하게 차려졌습니다. 큰 기대를 안 했는데 밑반찬이 다양하고 먹음직스러웠는데요.

 

 

 

 

 

 

밑반찬 중에는 향긋한 깻잎을 고소하게 부쳐낸 깻잎전과 달콤하고 말랑한 곶감을 매콤하게 무친 곶감무침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맛있었어요.

 

 

 

 

 

 

재첩은 주로 고추장을 넣어 매콤하면서 새콤달콤하게 양념해 먹는 회무침과 맑게 끓인 국물요리로 먹는데요, 저는 각종 채소와 함께 밥을 넣고 비벼먹을 수 있는 회덮밥으로 선택했습니다.

 

 

 

 

 

 

재첩은 까지 않은 조개의 크기도 작은데 그걸 깐 속살은 손톱보다 훨씬 더 작아서 그 모습을 자세히 봐야 알 수가 있어요. 사진에선 어디에 있게요? ㅎㅎㅎ 사진을 자세히 보면 작은 조갯살이 보이는데 제법 넉넉하게 들어 있었습니다.

 

 

 

 

 

이렇게 비벼먹는 밥은 숟가락보다는 젓가락으로 휘휘 저어 비벼야 밥이 뭉개지지 않고 식감이 좋은 것 아시죠? 골고루 비벼 한입 먹어보니 고소한 참기름이 군침부터 돌기 시작하면서 살짝 매콤하면서 새콤달콤한 맛과 아삭한 채소가 잘 어우러져 맛이 좋았습니다. 바다 조개는 쫄깃한 식감을 가지고 있는데 재첩은 부드럽게 씹히는 게 특징입니다.

 

 

 

 

 

 

재첩회덮밥에 곁들여 나온 재첩국입니다. 이 국은 특유의 담백하고 시원한 맛을 살리고자 특별한 양념을 하지 않고 맑게 끓이는데요, 매콤한 회덮밥과 잘 어울리도록 뒷맛이 깔끔합니다. 아마 맛있어서 끝까지 싹싹 긁어 드실 겁니다.

 

 

 

 

 

 

이건 두 번째로 나온 ‘재첩수제비’에요. 큰 그릇에 담아 수제비 양도 많았는데 인심 좋게 밥도 한 공기 따로 나왔네요. 부추의 향이 솔솔 올라와서 먹기 전부터 입맛을 돋궈주네요.

 

 

 

 

 

 

크기가 작은 조개라서 국물 맛을 제대로 내려면 많은 양을 넣어야 하는데요, 먹어도 먹어도 재첩이 계속 나올 만큼 많은 양을 넣어 국물 맛도 진하고 시원했습니다. 바다 조개와는 달리 감칠맛이 적지만 깔끔하고 개운한 맛이 일품이네요.

 

 

 

 

 

 

밀가루 반죽을 직접 해서 손으로 떼어 넣어 모양이 울퉁불퉁한데요, 손맛이 느껴져서 그런지 더욱 쫄깃하고 부드럽게 넘어가는 수제비 맛도 좋습니다. 재첩은 양식이 안 되기 때문에 전국 어디서나 쉽게 접할 수 있는 음식은 아닌데요, 섬진강에 국내 최대 생산지라고 하니 하동에 가셨다면 꼭 드시고 오길 추천합니다.

 

 

 

 

하동, 광양, 구례여행기 8편 계속...

 

 

<찾아가는길>

 

 

이미지 맵

언젠간날고말거야

언젠간날고말거야™의 여행블로그. 국내여행기, 해외여행기, 영화리뷰 등을 다룹니다.

    ✔ '국내여행/경상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8개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4.02 09:55

        재첩국 너무시원해보여요!
        저는 저번주에 광양매화축제 다녀오는길에 먹고싶었는데 ㅠㅠ
        사람이 너무많아서~~~주차도 힘들어서 그냥왔답니다 ㅠㅎㅎㅎ

      • 이동네 꽃이 좀 폈다 싶으면 사람들이 장난 아닌 것 같더라고요.
        저도 몇년 전에 차에 밀려 아무것도 못하고 온 적이 ㅡㅡ;;

      • 저는 다 커서 재첩이 뭔지 알았다는... 서울이나 이런데는 재첩이 그렇게 흔하지 않더라구요.
        재첩으로 저렇게 맑게 국을 끓이면 시원하니 참 맛있던데 막 땡기네요.
        회덮밥도 수제비도 둘 다 아주 맛있어 보여요. 그런데 곶감을 맵게 무친 건 머리털 나고 처음 봐요.
        맛을 지금 혼자 그리고 있습니다. 어떤 맛일까??? ^^*

      • 제첩 정말 시원한 맛이에요. 술 먹고 다음날 완죤 최고일 것 같은 그런 맛? ㅎㅎㅎ
        곶감은 가끔 시골 식당에 가면 이렇게 무침으로 주는 곳이 있는데요,
        매콤 달콤하니 반찬이라기 보다는 디저트 같은 느낌이에요. 맛있어요~

    *

    *